’93세’ 송해선생님, ‘고열’ 동반한 폐렴 증세로 입원

’93세’ 송해선생님, ‘고열’ 동반한 폐렴 증세로 입원

20200113134716-1412463-600-361
cd29ed0d-dc5a-464a-832f-d153ddbef472
85

현역 최고령 방송인 송해(본명 송복희·93)가 감기 증상으로 또 입원했습니다.

송해가 입원해있는 한양대병원 관계자는 26일 통화에서 “고열을 동반한 폐렴,감기 증세로 입원했으며, 호전 중이지만 완전한 치료를 위해 조금 더 지켜보고 있다”고 말했습니다.

송해는 지난 1월에도 감기와 폐렴 증세로 입원했다가 건강을 되찾고 복귀한 바 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