“어느덧 55살이 되었습니다…” 55년 긴 생을 마감한 앵무새의 마지막 유언

“어느덧 55살이 되었습니다…” 55년 긴 생을 마감한 앵무새의 마지막 유언