배우 강지환 성폭행 혐의 유죄 확정

스태프 여성 2명을 성폭행·추행한 혐의로 기소 된 배우 겸 탤런트 강지환씨에게 대법원은 징역 2년 6개월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한 원심을 5일 확정했다.

결정적 증거역할을 한 것은 피해자 생리대에서 나온 강씨의 DNA인 것으로 밝혀졌다.

강씨는 1심 이후 준강제추행 혐의는 무고를 주장하며 CCTV 녹화본과 카카오톡 대화 내용을 제출 했지만 1심 판결을 뒤집지 못했다.